유튜브 카메라 막 찍어도 잘 나와입문자에게 추천!

 여러 포스트를 통해 YOUTUBE를 막 시작한 분들에게 촬영장비로 DSLR이나 미러리스보다는 최신 모바일 이미지센서로 무장한 플래그십 스마트폰을 추천했다. 여전히 그 생각에는 변함이 없다 그런데 영상물 제작에 점점 흥미를 느끼고 있고, 또 크리에이터로서의 자신의 재능을 들여다본다면 이제 영상미에 관심을 가질 가능성이 높다. 언제 어디서나 퀄리티 있고 어두운 환경에서도 준수한 결과물을 얻고 싶다면 본문에서 소개하는 유튜브 카메라 캐논 M6 마크2를 주목하라.

핵심은 휴대성이 뛰어나면서도 4K 크롭 촬영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게다가 캐논 기술력의 정수라고 할 수 있는 듀얼 픽셀 CMOSAF도 FHD 뿐만이 아니라 UHD에도 적용된다. 물론 지금까지는 4K 화질 콘텐츠 플레이를 지원하는 스트리밍 플랫폼이 보급되지 않았기 때문에 모든 사용자에게 유용한 기능이 될 수는 없을지도 모른다. 하지만 비슷한 값이라면 당연히 사실적인 화질뿐 아니라 편집에서 장점이 있는 4K 크롭스펙을 갖춘 모델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3840x216030p 뿐만 아니라 시네마틱 촬영에 주로 사용되는 24p도 펌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지원한다. 위의 영상을 확인해 보면 알 수 있듯이 32.5MPAPS-C 센서와 DIGIC8 최신 엔진의 조합은 강력하다. 상급 모델 못지않은 뛰어난 해상력을 보이고 노이즈도 저조도 환경인데도 생각보다 심하지 않다. 하지만 한 가지 아쉬운 점은 M모드와 P모드만 활용할 수 있다는 점이다. 하드웨어적인 미세한 등급 배정은 과거에 비해 거의 없지만, 소프트웨어적인 등급 배정은 바뀌지 않았다.

만약 역동적이고 빠른 장면을 디테일하고 부드럽게 영상에 담고 싶다면 120p 하이프레임 레이트 모드가 도움이 된다. 위의 영상과 같이 찰나의 순간을 촬영할 수 있다 단, 해상도가 FHD도 제한되어 사운드 녹음과 디지털 IS를 지원하지 않는다.

앞의 1차, 2차 리뷰에서도 강조했지만, 캐논의 눈 검출 AF는 한 번 맛보면 빠져 나올 수 없을 정도로 만족스럽다. 전술과 같이 FHD 화질 뿐만이 아니라, 4 K화질에 대해도 CMOSAF와 함께 Eye Detection AF를 지원한다. 인물 촬영에 있어 매우 강점이 있지만 브이로그 유튜브 카메라에 꼭 필요한 기능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설정에 의해,[동영상 서보 AF추적 감도]를 피사체에 고정할지, 즉시 반응으로 동작시킬지를 설정할 수 있어[AF속도] 감도도 촬영 전후에 재빠르게 천천히 설정할 수 있다.

자사 상위 DSLR의 뺨을 때리는 영상촬영 스펙으로 모바일 디바이스와 비교하는 것 자체가 실례다. 그러나, 여전히 휴대성의 면에서는, 스마트폰이 전문 촬영 장비보다 압도적인 우위를 차지하고 있다. 반면 본문에 소개한 모델은 배터리와 메모리를 모두 장착한 상태로 약 400g에 불과하다. 고릴라 포드나 그립 같은 액세서리를 달고 한 손으로 촬영해도 크게 부담스럽지 않다. 허용 중량이 낮은 삼각대에도 안전하게 장착 가능!

이 영상은 24p의 FHD로 촬영한 영상을 컷 편집에 자막을 추가하고 BGM을 넣어 만들었다. 편집자(필자)가 워낙 재미없어서 유튜브 카메라 M6 Mark2에 전원을 켜고 ‘동영상 자동노출’ 모드로 맞춘 후 대충 찍어도 깔끔한 아웃풋을 기대할 수 있을 정도만 알아두면 된다.

지금까지 개봉기부터 실사용 리뷰, 그리고 작은 칩까지 총 4회에 걸쳐 캐논 미러리스 라인업을 대표하는 모델을 소개했다. 컴팩트한 크기에 뛰어난 성능, 그리고 캐논만이 가능한 색조를 가지고 있다. 1인 크리에이터, 브이로그, 유튜브 입문자에게 적합하다. 사진도 동영상도 만족스럽다. 치열한 시장 내 경쟁과 전체 파이를 조금씩 잠식하는 스마트폰과의 싸움에서 지지 않으려고 공들여 만든 제품이라는 생각이 간절해졌다. 매력적인 놈이다.본 포스팅은 네이버 플레이윈도 체험단에 선정되어 무상으로 제품을 받았지만 외부의 간섭 없이 솔직하게 작성된다.